조선박람회 전시관 건축 디자인 연구

A Research on the Architectural Design of Joseon Exposition in 1929

 

 

이 연구는 1929년 조선총독부가 경성에서 개최한 조선박람회 속에 나타난 건축 디자인에 관한 연구로 일본 제국주의와 박람회의 역사적 관계를 살펴보고, 박람회 건축양식을 시대적 맥락과 연결 지어 파악하고자 한다. 일본의 식민지 박람회 건축 양식은 서구의 당대 신 건축양식을 실시간 수준으로 도입하였으나, 서구 현지에서의 양식의 시대적 탄생 본질과 달리, 선진적 기술과 문물이라는 과학적∙합리적 권위를 빌어 표면적이고 장식적인 제국주의적 도상으로 활용되고 있는 한계를 지적한다. 더불어, 이 연구는 시점적으로 식민 모국이 공공건물에서 고수해오던 서구 역사주의 양식에서 벗어나 새로운 서구 근대 건축 양식의 본격적 적용과 대중화로 전환하는 데에 있어 조선박람회가 과도기적 역할을 한 것으로 제시한다.

The central objective of this article is to explore the architectural design of exposition buildings and understand the colonial modernity in Korea, specifically focusing on the case of Joseon Exposition in 1929. Firstly, this study discusses the relation between exposition and imperialism that expositions were not only at the center of modernization but also the justification of imperialistic aspiration. Then, this research interprets the architectural design of the exposition buildings and analyzes the introduction and application of Western architectural styles. In conclusion, this article suggests that Joseon Exposition was a hybrid complex of experimental buildings, situated in transitional period adopting new Western architecture styles, such as Art Deco, Modernism, in contrast to the other colonial official buildings which mainly followed Western Classicism.

 

Copyrightⓒ2015  / www.snu-dhc.com

  • facebook-square
  • Twitter Squ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