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공소개

 

 

지식정보기반사회의 도래에 따라 기존 조형적 생산 측면에 국한되었던 디자인의 역할이 일상생활에서 문화적 담론을 생산하는 데까지 확대되었고,

 

 

이러한 환경적 변화에 대응하고 지역적 특수성과 세계적 보편성 및 사회적 공공성에 기초한 주체적 디자인 담론을 생산하기 위해서는 디자인의 역사/문화적 맥락에 대한 학제적 접근이 필요합니다.

 

 

이에 서울대학교는 사회적 요구에 부응한 학술적 토대를 마련하고 학문 후속 세대 및 해당 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해 대학원 디자인학부 내에 교과과정상의 전공으로 「디자인역사문화」 전공을 2012년에 신설하게 되었습니다.

Introduction

 

 

Along with the advent of a knowledge-based society, the role of design which conventionally had been limited to the production of forms, has expanded its spectrum ranging from dealing with everyday lives to the production of cultural discourses.

 

So as to respond to this change of circumstances and to produce independent design discourses based upon both local specificities and global universalities as well as social-public concern, an interdisciplinary approach regarding the historical/cultural context of design is required.

 

In 2012, in order to provide an academic foundation meeting social expectations and to educate experts and academic future generations, Seoul National University has become to establish the major of 「Design History and Culture」as a program within the Graduate School(Department of Design).

Copyrightⓒ2015  / www.snu-dhc.com

  • facebook-square
  • Twitter Square